김성식 생각에는

Home > 김성식의 생각 > 김성식 생각에는

신중함을 동반한 문 대통령의 대화 추진이라면_김성식 의원

2018.03.07
문 대통령은 오늘 청와대 5당 대표 회담에서 "남북대화가 이뤄진다고 해서 국제적 제재 공조가 이완될 수 없다"고 말했다고 보도되었다.
이러한 신중함을 동반한 남북 정상간 그리고 북미간 대화 추진이라면 신뢰할만한 것이다.
 
정의용 안보실장 등의 방북 결과도 평가할만하다. 북한 측이 핵무기와 미사일 개발 명분을 상투적으로 반복했지만, 우리 측 판문점 평화의 집에서 남북정상회담을 하기로 하고 한미군사훈련과 연계하지 않기로 한 점 등은 돋보인다.
 
비핵화 이전에 제재부터 풀어보려는 계산, 한미간 틈새를 벌리려는 북한의 속셈은 이미 간파하고 있을 터, 그리고 고비마다 난관이 도사리고 있음을 다 알고 있을 터, 한반도 정책에 관한 한 지금은 문 대통령을 함께 성원할 필요가 있다. 문 대통령도 미국 등 국제사회의 대북 태도와 우리 국민의 정서가 과거보다 훨씬 냉정함을 직시하리라고 본다. 앞으로도 주요 상황에 대해 각 정당 지도부와 적극 소통하는 것이 바람직할 것이다.
 
정치권도 조언과 질책을 하더라도 생산적으로 해야지 딱지붙이기식 이념 공세를 하는 것은 구태에 불과하고 장차 국가경영의 능력이 없음을 스스로 증명하는 것에 다름 아니다.
 
 
Quick
페이스북
블로그
후원안내
유튜브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