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만사

Home > 김성식의 생각 > 세상만사

송박영신

2017.01.02
"송박영신"
2016년 마지막날 광화문에서 광장의 시민들과 함께 보냅니다.
많은 분들이 같이 올해를 기억하고 내년을 가꿀 것입니다. 
그래서 촛불은 우리 모두의 삶을 위한 주권자의 기약입니다. 
저도 기약을 마음에 새깁니다. 
감사합니다. 이렇게 한해를 마무리할 수 있어서^^
 
 
 
 
 
 
 
 
Quick
페이스북
블로그
후원안내
유튜브
카카오톡